SK채용 공식블로그

새로 단장한 SK E&S의 공유 오피스를 소개합니다

SK E&S에서는 9월부터 공유 오피스를 도입했습니다. 공유 오피스는 회사나 부서의 구분 없이 일할 수 있도록 건물을 여러 공간으로 나눈 업무 환경입니다. 직원들의 자유로운 소통이 장려되면서 회사 분위기도 더욱 밝아졌다고 하는데요. SK E&S의 업무환경에 대해 궁금해하는 분들도 많이 계실 것이라 생각합니다. 에디터와 함께 SK E&S의 공유 오피스로 찾아가볼까요?



SK Careers Editor 정희원


공간 혁신의 취지에 걸맞게, SK E&S의 사무실 모습이 새롭게 변했습니다. 카페 분위기의 공간도 있고, 자신의 일에 보다 집중할 수 있는 분리된 공간도 있었는데요. 여러 구조의 공간이 마련되어 있는 만큼 직원들은 업무 성격에 따라 업무 환경을 선택할 수 있다고 합니다. 공유 오피스의 구조가 어떻게 변했는지 지금부터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1. 자유로운 좌석 선택


이제는 출근을 하면 오늘의 자리를 선택할 수가 있습니다. 무인단말기나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좌석을 예약할 수 있습니다. 고를 수 있는 좌석에는 모니터의 개수, 구조의 개방성에 따라 여러 종류가 있다고 합니다. 또한, 찾고자 하는 직원의 이름을 검색하면 해당 직원의 자리를 바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2. 다양한 업무 공간




필요한 업무에 따라 라운지, 워킹존, 회의실 등의 업무 공간을 활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따로 분리된 공간에서는 개인 업무에 조용히 집중할 수 있고, 라운지는 사람들과 소통할 수 있는 공간입니다. 이를 통해 업무에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수 있다고 하네요. 뿐만 아니라 공간을 공유한다는 것은 내가 알고 있는 것을 남들과 공유한다는 의미도 있습니다. 여러 부서간의 협력을 통해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3. 휴식과 충전




카페테리아에서는 시리얼, 다과, 음료수 등이 제공됩니다. 직원들도 편한 마음으로 카페테리아를 이용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공유 오피스에서 일하는 소감을 들어보도록 하겠습니다. SK E&S 전력사업기획팀의 김근태 매니저님께 인터뷰를 부탁드렸습니다.


Q. 공유 오피스의 이용한 소감을 말씀해주세요.

제가 앉고 싶은 자리에서 일하게 되니까 제 일에 더 집중할 수 있었습니다. 좌석을 정할 때는 그날 스케줄에 따라서 고를 수 있어서 일을 할 수 있어요. 예를 들면 어느 분과 협업할 일이 많다고 하면, 근처에 앉아 업무를 효율적으로 진행할 수도 있습니다. 회사에는 편안한, 카페 같은 공간도 있고, 도서관 같은 공간도 있는데요. 집중이 잘 되는 곳에서 일을 한다는 점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Q. 열린 사무공간이 되면서 직원 간에 소통방식에 어떤 변화가 있었나요?

SK E&S, SK 루브리컨츠, SK 종합화학 직원분들과 함께 사무공간을 사용하고 있어요. 그러면서 다른 팀 분들과도 자연스럽게 이야기도 나눌 수 있었던 것 같아요. 그리고 협업을 할 때도 편하게 회의를 할 수 있었어요. 


Q. 직원분들의 만족도는 어떠한가요?

직원들께서 빠르게 적응하셨고, 만족하시는 분들이 정말 많습니다. 저 같은 경우에도 공유 오피스가 좋다고 생각하고, 회사의 다양한 공간을 적극적으로 이용하고 있습니다.



공유 오피스를 방문하면서 SK의 혁신적인 변화를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또한, SK E&S에서 직원들을 위해 앞장서 노력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좋은 업무 환경에서 앞으로도 좋은 아이디어와 성과가 있도록 응원하겠습니다!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

SK㈜ C&C인만이 누릴 수 있는 특권! 직원복지를 알아보자

SK㈜ C&C인만이 누릴 수 있는 특권! SK㈜ C&C의 직원복지를 알아보자. 대표적인 ICT 기업인 SK㈜ C&C. 지금까지 SK㈜ C&C의 직무적인 부분을 다뤄왔다면 이번에는 직원복지에 대해 알아볼 차례다. SK㈜ C&C인이 된다면 어떤 특권이 우리를 기다리고 있을까? 에디터가 직접 사옥을 방문하여 다양한 시설을 방문해보았다. 

 

SK Careers Editor 양정윤

 


사옥 내 다양한 시설

 

1. 헬스센터

<헬스센터 전경>


사옥 6층에 위치한 헬스센터는 SK㈜ C&C인이 이용할 수 있는 가장 대표적인 시설이다. 근무시간을 제외한 시간에 방문하여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전문 지도강사 2명이 오전/오후로 상주하여 건강 측정 및 개인별 맞춤 운동/요일 별로 GX 운동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써 임직원들의 건강관리를 돕고 있다. 

 

<개인운동 기본 Program>


토요일에는 임직원뿐 아니라 가족 또한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사이클, 크로스 트레이닝 등 다양한 기구들이 구비되어있었고 탈의실과 샤워실 또한 깔끔하게 관리되어 있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깔끔하게 관리되어 있는 탈의실 모습>


2. Tioom

<SK㈜ C&C 사내 도서관 Tioom>


Tioom은 사옥 9층에 위치한 도서관이다. 운영시간은 평일 7시~22시이며, 경제/경영, 문학, IT 등 다양한 분야의 도서들이 있으며, 전문 학술/논문지 Web서비스를 제공하며, 도서관 자동화 시스템이 운영되고 있다. 직원들이 업무 중간에 필요한 정보가 있으면 Tioom에 내려와서 찾아볼 수 있도록 테이블 및 편안한 좌석도 구비되어 있다.

 

<책을 보면서 쉴 수 있는 좌석들>

 

3. Café 4 U

Café 4 U는 사옥 3층과 9층에 위치한 카페이다. 임직원들을 위한 카페인만큼 착한 가격으로 음료를 제공하고 있으며, 편안한 분위기에서 직원들의 소통 공간으로서 활용되고 있다. 실제로 많은 임직원들이 이 카페를 이용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Café 4 U에서 대화를 나누고 있는 임직원들>


4. 늘푸른 어린이집

늘푸른 어린이집은 임직원의 자녀를 위한 어린이집으로, 사옥 3층에 위치하고 있다. 보육실과 실내 놀이터로 구성되어 있으며, 임직원들이 근무하는 동안 편히 자녀를 편히 맡길 수 있는 시설이다. 

 

 

<늘푸른 어린이집의 외부(위), 내부(아래) 사진>

 

SK(주) C&C만의 복지제도

 

1. 아기마중 Program

아기마중 Program은 SK㈜ C&C의 임신 구성원 Care 제도이다. 임신 구성원에게 핑크색 ID카드 목걸이를 제공함으로써 주변 구성원들이 배려할 수 있도록 한다. 팀장 및 동료 임직원들은 임신한 임직원이 야근/장거리출장 등 무리가 될 수 있는 업무에서 최대한 배려하고 있으며 정시 퇴근을 독려하고 임신 후 12주 이내 또는 36주 이후는 근로 시간을 단축하여 근무할 수 있도록 하고 기혼 여성 임신 지원을 위한 남임 휴직 제도도 운영하고 있다. 

 

SK㈜ C&C는 저출산 극복 및 여성의 경력단절 등 사회적 문제를 극복하고 여성 임직원들이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건강한 업무 환경을 만들고자 한다. 

 

 

2. 자기주도근무제

자기주도근무제란 가장 몰입이 잘 되는 근무형태를 조직 별로 Self-Design하여 언제 어디서든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이다. 따라서 회사 차원의 근무시간이나 장소에 대한 통제 가 없다. 자기주도근무제에는 휴가 자가 승인, 점심시간 자율화, 화상회의 등이 포함되며, 주어진 업무를 수행할 수 있다면 자율적으로 근무형태를 선택할 수 있다는 것이 자기주도근무제의 핵심이다. 

 

지금까지 SK㈜ C&C 사옥 내 여러 시설들과 복지제도를 알아보았다. 이처럼 SK(주) C&C의 구성원으로서 다양한 복지혜택을 누리고 싶다면, 9월부터 진행되는 하반기 공채에 주저 없이 지원해보자!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