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채용 공식블로그

SK가스 도서관에서 엿보는 따뜻한 프로페셔널

SK가스가 내세우는 인재상, ‘따뜻함’과 ‘프로페셔널’. 이 두 단어를 좀 더 파고들어보면 SK가스는 개개인의 역량이나 협업능력뿐만 아니라 스스로 일을 하는 의미를 찾고, 계속해서 자신에게 의미를 던지는 태도를 높이 산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회사에서 자체적으로 직원들의 인문 소양을 개발하기 위한 설레임, 아레떼 등의 프로그램뿐만 아니라, 사내에 임직원용 도서관을 갖추고 있기도 합니다. 이 도서관을 통해 사원들의 머릿속을 엿보면 ‘SK가스가 원하는 인문학적 소양이란 어떤 것인지, 그리고 직원들의 최근 관심사가 무엇인지 조금 감을 잡을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에 직접 방문을 해 보았습니다.


SK Careers Editor 최경은

 

<SK가스 본사 내부>


SK가스의 사내 도서관은 판교에 위치한 SK가스 본사(EcoHub)의 1층에 위치하여 있습니다. 보통의 닫힌 공간이 아닌, 카페와 같이 중앙 홀과 창가 쪽으로 열려있는 사내 도서관은 예상한 것보다 굉장히 세련되고 많은 책들이 구비되어 있습니다. 개방되어 있고 안에 사원들이 모여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도 있다 보니 점심시간이 되면 상당히 많은 사람들이 이용을 합니다. 일반인들도 자유로이 도서를 읽을 수 있으며, 임직원들은 휴식 시간에 끝내지 못한 도서를 대여해갈 수도 있습니다.

 

<SK가스 사내 도서관의 전경>

도서관 밖으로 대여되는 도서는 하루 평균 3-40권 정도입니다. 특이한 점은, 이곳 SK가스의 임직원이라면 누구나 원하는 책을 신청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신간을 꾸준히 들여오고 있지만 원하는 책이 도서관에 없을 경우, 희망도서 신청을 하면 1-2주내로 원하던 책을 읽어볼 수 있습니다. 올해 1월부터 8월까지의 희망도서 신청 건수는 총 67권으로, 임직원들의 도서에 대한 관심이 높은 편임을 알 수 있습니다.

 

<도서관의 창가 자리. 점심시간이 끝난 후라서 한적하다.>

곳 도서관에는 1만 7천여권의 도서가 구비되어 있으며, 종교, 문학, 철학, 역사, 예술, 자기계발, 여행, 에너지 그리고 경제/경영 총 9가지 분야의 책들이 있습니다. 아무래도 에너지 화학 회사다 보니 에너지 분야의 도서가 가장 인기가 많지 않을까 싶었는데, 예상과는 달리 문학, 여행, 자기계발, 경제/경영 순으로 임직원들에게 많이 읽힙니다. SK가스의 인재상처럼, 자신의 분야에 대한 전문성뿐만 아니라 다른 사람들과의 협업과 서로에 대한 배려의 기반이 되는 인문학적 소양을 기르기 위한 노력으로 보입니다. 임직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는 사내 도서관. 이 도서관의 도서 대여 기록을 살펴본다면 SK가스 직원들의 최근 관심사뿐만 아니라 워라벨(Work and life balance)도 살짝 엿 볼 수 있을 것입니다.

 

 

 


<SK가스 사내 도서관 8월 대출 1~3순위 도서>


8월 임직원들의 도서 대출 순위를 살펴보니, 1위는 김영하 작가의 <살인자의 기억법>이 차지했습니다.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잠>과 김진명 작가의 <예언>이 그 뒤를 따랐습니다. 어쩌면 분야별 순위를 보고 왔지만 그래도 과학 분야의 도서가 순위 안에 들지 않았을까 예상하셨을지도 모르겠지만, 순위 안에 든 도서는 모두 인문 분야의 도서입니다. 물론, SK가스의 직원들이 과학 전문 도서를 읽지 않는 것은 아닙니다. 모든 직원들은 자신들의 역량을 개발하기 위해 꾸준히 공부를 하고 있기 때문에 에너지 화학 도서들도 자주 읽는데요, 그럼에도 휴식 시간에 주로 이용되는 도서관이다 보니 마음 편히 읽을 수 있는 인문학 도서들이 인기가 많은 것인 듯 보입니다.

 

 

흔히들 책은 마음의 양식이라고 합니다. SK가스는 당사 직원들이 마음을 이러한 양식으로 따뜻하게 채울 수 있도록 계속해서 도와주고 있습니다. 스스로의 길을 찾아나가고 일을 하는 의미를 찾기 위한 노력을 하는 사람들과 그걸 기꺼이 도와주는 회사가 만났기 때문에 SK가스의 사내 도서관이 더욱 그 빛을 발하는 듯 합니다.


“멈추면 비로소 보이고, 들린다”


도서관에 처음 방문하면 눈에 들어오는 문구입니다. 일상 속에서 끊임없는 생각을 잠시 쉬고, 마음의 눈으로 세상과 나를 바라보는 멈춤의 공간, 도서관. 여러분도 정신 없이 지나가는 시간 때문에 자기 자신을 돌아볼 시간을 놓치고 있진 않은가요? 이번 주말에는 여러분 자신을 돌아볼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책꽂이에 꽂힌 채 잊혀진 책을 꺼내 읽어 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7 SK 하반기 신입사원 채용: 캠퍼스 리크루팅 SK가스 편

9월 5일부터 18일까지 진행되는 SK가스 캠퍼스 리쿠르팅. 채용박람회와 채용상담회로 이루어진 캠퍼스 리쿠르팅은 채용 담당자 분들이 취업을 준비하는 분들뿐만 아니라 단순히 회사의 분위기를 알아보고 싶은 사람들까지 누구나의 질문에 답을 해주는 행사입니다. 혹시 지원 준비를 어디서부터 어떻게 해야 할지 길을 잃었나요? 도움을 받고 싶은데 캠퍼스 리쿠르팅을 아쉽게 놓쳐버렸나요? 그러한 분들을 위해서 제가 한번 SK가스 캠퍼스 리쿠르팅에 다녀와보았습니다! 캠퍼스 리쿠르팅, 내게 정답을 알려줘!


SK Careers Editor 최경은


 

캠퍼스 리쿠르팅, 그저 마음만 준비되어 있어도 좋지만 그래도 소중한 기회니 최대한 활용해봐야죠! 관심만 있다면 그것만으로도 자격 충족이지만, 그래도 좀 더 준비를 해 가면 그만큼 얻어가는 게 많지 않을까요? 캠퍼스 리쿠르팅에 미리 준비해가면 좋을 것들을 제안해드립니다.


 

#1. 자기소개서 문항과 그에 대한 아이디어
현재 SK의 채용 사이트 www.skcareers.com에 이미 서류 지원이 열려 있는 상태로, 들어가서 직접 지원을 눌러보면 자소서 문항들을 미리 확인해볼 수 있습니다. 이 문항들을 미리 읽어보고 어떤 식으로 여러분의 이야기와 엮으면 좋을지 미 고민해 보시는 건 어떨까요? 캠퍼스 리쿠르팅에서 담당자님께 여러분의 아이디어를 보여드리면서 좀 더 실용적이고 진솔한 조언들을 들을 수 있을 것입니다. 물론, 담당자 분들이 직접 자소서 첨삭을 해드리는 것이 아니라, 특정 소재와 인재상을 어떻게 엮으면 좋을지 혹은 이 자소서 문항을 이렇게 해석해도 좋을 지와 같은 말 그대로 ‘아이디어’에 대한 조언을 해드리는 것이니까, 초안만으로도 충분할 것입니다.

 

#2. 채용 절차와 일정에 대해 미리 알아보기
혹시 당장 서류전형을 어떻게 준비 해야 할지 고민하느라 큰 그림을 놓치고 계시진 않으신가요? 당연하지만 SK가스의 신입사원 채용은 서류만으로 이뤄져 있지 않으며, 필기시험과 면접 역시 치르셔야 합니다. 날짜나 면접 횟수 등은 계열사마다 조금씩 차이가 있으니, 미리 알아보고 어떤 식으로 준비해야 할지 생각해봅시다. 물론, 이 역시 캠퍼스 리쿠르팅에 직접 찾아가 질문을 한다면 어떤 문제가 나오며 어떻게 대비해야 할지에 대한 경험자들의 직접적인 조언을 들을 수 있을 것입니다.

 

#3. 당연하지만 놓치기 쉬운, 질문 목록

캠퍼스 리쿠르팅은 꼭 이번 공채와 직접적으로 관련된 것에 대한 질문만 해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 막연하게 미래에 SK가스의 구성원이 되고 싶다고 꿈꾸시는 새내기 분들부터 이제 그 꿈을 이루기 위해 본격적으로 달리기 시작한 취업준비생분들까지, 캠퍼스 리쿠르팅은 다양한 스펙트럼의 사람들에게 열려 있습니다. 따라서 캠퍼스 리쿠르팅 때 하고 싶은 질문들의 범위를 넓혀보는 것도 좋을 것입니다. 회사 자체의 분위기나 복지 제도, 워라벨(work and life balance), 혹은 직무 별 실질적인 업무부터 해외 연수의 기회까지, SK가스에 관한 다양한 질문들을 해보세요. 경험자들의 현실적이면서도 세세한 조언은 여러분에게 좀 더 새로운 영감을 줄 수 있을지도 모릅니다.

 

에디터가 참여 한 캠퍼스 리쿠르팅은 9월 7일 연세대학교 백양로 그랜드볼룸에서 진행된 채용박람회의 일환이었습니다. 채용상담회와는 달리 채용박람회는 여러 기업이 한꺼번에 참여해 더 폭 넓은 사람들을 타깃으로 진행하는 행사다 보니, 규모가 상당히 컸습니다. 2시경 방문해보니, 수많은 취업준비생분들 이 돌아다니며 90여개의 기업들을 살펴보며 관심을 갖고 계신 회사의 부스에 앉아 관계자 분들과 대화를 나누는 현장의 열기가 피부에 와 닿았습니다.


수많은 기업들의 부스 중 SK가스의 부스는 사람이 많아서 단연 눈에 띄었는데요. 직접 상담을 받기 위해서는 공채 관련 책자를 받고 대기를 하면서, 면담용 자기소개서를 작성해야 했습니다. 보다 자세하고 효율적인 상담을 위해서 미리 상담자들에 대한 정보를 받아보는 것이니, 부담을 갖지 않고 솔직하게 적으면 됩니다. 상담은 짧으면 10분도 걸리지 않으며, 준비한 것과 궁금하신 것이 많을수록 그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담당자 분들이 노력하시는 덕에 더 길어지기도 합니다. 말 그대로, 여러분이 궁금한 그것에 대한 답을 줄 수 있는 좋은 기회입니다만, 지옥의 연강 혹은 한달음에 달려가기엔 너무 먼 거리 등으로 인해 직접 참가하기 어려우셨던 분들도 분명 계실 것 같습니다.. 그래서 여러분들이 많이 궁금해하는 질문을 추합하여 에디터가 직접 답을 구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오늘의 캠퍼스 리쿠르팅 담당자님! 제게, 아니 저희에게 답을 알려주세요!
 


Q. 안녕하세요! 간단한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A. 안녕하세요, 저희는 이번 SK가스 캠퍼스 리쿠르팅의 연세대학교 채용 박람회를 맡게 된 BSC그룹 김대영 사원과 HR그룹 김성연 사원입니다.

 

Q. 이번 SK가스 신입사원 채용 규모는 어떻게 되나요?
A. 작년과 비슷합니다. 하지만 좋은 분들이 많이 오면 그만큼 더 많이 뽑게 되는 것 같습니다.

 

Q. SK가스가 다른 관계사에 비해 다소 규모가 작은 이유가 있나요? 또 그에 따른 장단점은 무엇인가요?
A. 신입사원으로서 단점보다는 장점이 더 많다고 생각합니다. 가장 와 닿는 장점은 사람이 적은 만큼 개인이 활약할 수 있는 영역의 폭이 넓다는 것입니다. 신입사원이라도 업무에 있어 본인이 목소리를 내어 아이디어를 이야기 할 수 있고, 다양한 실전 경험을 통해 빠르게 성장할 수 있는 것이지요.

 

Q. 다른 관계사에 비해 특별히 따뜻한 인재상을 더 강조하는듯한데, 그 이유가 무엇인가요?
A. 저희 SK가스에 지원하고 들어오시는 분들에 대한 역량은 충분히 높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각 분야에서 전문가가 되고 자신의 역량을 펼치는 데 있어서는 비단 프로페셔널한 자세만이 중요한 것은 아닙니다. 같이 일하는 사람들과 어떤 팀워크를 이루어내는지도 중요한 요소죠. 이런 이유에서 저희는 ‘프로페셔널’만큼이나 자긍심, 상호배려, 그리고 공동체의식을 뜻하는 ‘따뜻함’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Q. 직무와 전공의 연관성이 있나요? 직접적인 연관성이 적으면 혹시 불리하게 작용하나요?
A. 꼭 직접적인 연관성이 있어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 전공보다는 지원자가 지니고 있는 태도와 직무와 관련한 경험을 높이 사기 때문에 전공에 너무 구애 받지는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Q. 이번 캠퍼스 리쿠르팅에서 가장 많이 받은 질문은 무엇인가요?

A. ‘직무 별 업무’에 관한 질문을 가장 많이 받았습니다. 지원하고자 하는 직무에 대해 실질적인 업무 내용이나 하루 일과 등을 구체적으로 알고 싶어하시는 분들이 많으셨고, 이외에도 회사 분위기나 조직 문화 등 실제 회사 생활의 다양한 면에 대해 많이 궁금해하셨습니다.

 

Q. 담당자 입장에서 꼭 물어봐 줬으면 하는 질문이 있다면 무엇일까요?
A. 아무래도 회사에 대한 충분한 관심이 바탕이 된 질문이었으면 합니다. 요새는 회사 홈페이지, 또는 최근 개설한 Facebook SK가스 채용 페이지를 통해 회사에 대한 간단한 정보들은 손쉽게 얻을 수 있기 떄무입니다. 이런 정보들을 바탕으로 한 질문들이라면 저희 입장에서도 궁금하신 부분들을 더 세세하게 알려드릴 수 있을 것 같습니다.

 

Q. 채용상담회에서만 얻을 수 있는 것이 있나요?
A. 사실 채용박람회와 채용상담회의 차이는 저희 입장에서 크지 않습니다. 언제든 저희는 여러분들이 궁금해하는 부분들을 최대한 알려드리고 지원하시는데에 어려움이 없도록 도와드리고 있습니다. 다만, 차이가 있다면 박람회보다는 상담회에 저희 회사에 관심이 많은 분들께서 직접 찾아오시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런 경우 질문도 조금 더 세세하고, 저희 입장에서 다소 날카로운 질문들이 들어올 때도 있습니다. 예를 들자면 자기소개서를 쓰는 팁이라든지, 인재상에 대한 이해가 정확한지 확인하는 질문들이 있습니다. 자소서의 경우 첨삭까지는 해드리지 못하지만 쓰는 팁 정도는 드릴 수 있습니다. 질문이 ‘준비’되어 있다면 박람회든 상담회든 무관하게 얻을 수 있는 것이 많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Q. 취업준비생들에게 제안하는 캠퍼스 리쿠르팅 특별한 활용법이 있다면?
A. 앞서 말씀 드렸듯이, 미리 준비해온 질문이 있으신 분들은 부끄러워하지 말고 전부 솔직하게 질문하세요. 용기를 내는 만큼 이 기회를 통해 얻어가시는 것이 더욱 많아질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또한 취업을 처음 준비하는 사람들, 혹은 저희 회사에 대한 정보 없이 방문하신 분들은 현장 직원 분들과 대화를 나누면서 회사의 분위기나 직무 별 업무와 같은 SK가스 자체에 대한 감각을 기르려고 해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Q. 마지막 조언 및 격려 한 말씀 해주세요!
김성연 사원님 제가 취업을 준비할 때 면접을 앞두고 정말 인상 깊게 들었던 조언이, 면접 자리는 회사가 지원자를 판단함과 동시에 지원자도 회사를 판단하는 과정이라는 것입니다. 나를 선택해줄 회사를 기다린다기보다, 이 회사가 나에게 어울리는 회사인지, 나의 역량과 기지를 발휘할 만한 회사인지 잘 따져보고 스스로 선택한다는 마음으로 임하셨으면 좋겠습니다.

 

김대영 사원님 요즘은 취직이 어려운 시기입니다. 하지만 그럴수록 가장 중요한 것은 자기 자신에 대한 확신을 가지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자기 자신에 대한 확신과 자존감을 굳히고, 때론 여유를 갖고 자기 자신뿐만 아니라 주변도 돌아보는 기회를 꼭 가지셨으면 좋겠습니다.

 

단순히 채용 담당자가 일방적으로 설명을 하는 것이 아닌, 지원자와 채용담당자가 서로 대화를 나누며 알아갈 수 있는 좋은 기회인 캠퍼스 리쿠르팅. 화면으로 접하는 것만으로는 아쉬우시거나 궁금하신 것에 대한 답을 속 시원하게 얻지 못 하신 것 같다면 이번 주에도 진행되는 SK가스의 캠퍼스 리쿠르팅, 그것도 이번에는 SK가스만을 기다려온 여러분을 위한 채용상담회에 직접 참여해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따뜻한 프로페셔널이 되기 위한 첫 용기 있는 발걸음을 내디뎌보시길, 응원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