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채용 공식블로그

'포도알사수'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1.11 덕후들의 포도알 영접기

덕후들의 포도알 영접기


SK Careers Editor 이소정 


‘포도 알’하면 어떤 이미지가 머릿속에 떠오를까? 대부분의 사람들은 아래와 같은 이미지가 떠오를 것이다. 하지만, 덕후들의 세계에서 ‘포도알’이 의미하는 건 우리가 아는 과일 ‘포도’가 아니다. 그들에게 포도알은 ‘콘서트(공연) 좌석’을 뜻한다.

 


티켓 예매 사이트인 In사의 ‘예매 가능한 좌석 창’이 포도알이 옹기종기 모인 포도송이와 유사하게 보여 붙여진 별칭이다. 그래서 콘서트 티켓을 예매할 때 선택 가능한 좌석을 보면 ‘포도알을 영접했다’라는 말을 하곤 한다. 

 


이 포도알을 사수하기 위해 치열한 전쟁을 펼치는 덕후들의 이야기를 들어보기 전, 간단하게 티켓팅 관련 용어들을 알아보자.


1. 이선좌 :‘이미 선택된 좌석입니다.’의 줄임 말. 포도알이 보여 클릭했는데, 이미 다른 사람이 좌석을 선점하고 있다고 뜨는 알림을 의미한다.

2. 피켓팅: ‘피 터지는 티켓팅’의 준말. 보통 인기 많은 아이돌 가수와 뮤지컬 티켓팅을 의미한다.  

3. 취켓팅: 결제되지 않거나 취소한 티켓을 예매할 수 있는 티켓팅. 각 사이트마다 티켓이 풀리는 시간이 다르다.

4. 티켓 용병 : 콘서트에 가는 덕후의 부탁으로 티켓팅에 도전하는 지인들을 지칭. 티켓팅에 성공할 의무는 없지만 성공하면 뿌듯함을 얻을 수 있따.

5. 새고: 새로 고침의 준말. (F5)

6. 양도: 예매를 성공한 사람에게 티켓을 양도 받는 것.


PART 1. 포도알 영접하기 (사이트 별 예매 주의사항)


 

<네이비즘>을 이용해 사이트 시간을 파악하고, 사전에 다른 콘서트 예매를 통해 결제 플러그인을 설치하는 등의 작업은 모두가 아는 기본적인 준비 사항이다. 그래서 포도알을 영접하는 과정에서 주의할 사항을 티켓팅 경험이 많은 덕후들의 정보를 모아 정리해보았다. 가수 콘서트, 스포츠, 뮤지컬 등의 티켓을 예매하는 3개의 대표 사이트에 대해 알아보자..

 


새고No, 광클 OK! A사의 티켓팅은 비교적 간단하다. 미리 콘서트 날짜와 시간을 선택할 수 있어, 예매 시간 정시에 ‘예매하기’ 버튼만 누르면 바로 보안 문자 입력 창이 나온다. 그 이후엔 모두가 아는 대로 좌석 선택과 결제만 하면 끝! 빠르면 2-3분만에 티켓팅이 끝나는 곳. 서버도 안정적인 편이라 덕후들의 만족도가 높다. 


다만, 잘 진행되는 와중에 새고를 하거나, Backspace를 잘못 누르거나, 보안 key를 지속적으로 잘못 입력해 오랜 시간 끌면 티켓팅은 실패다. 



포도알이라는 별칭을 낳은 I사의 티켓팅! I사와 Y사는 날짜와 시간을 미리 선택할 수 없어 시작부터 난이도가 높다. 특히, I사는 아이돌콘서트 외에도 유명 뮤지컬과 포스트 시즌 스포츠 게임 그리고 내한 공연 등 많은 머글들이 참여하는 티켓팅이 진행된다. 이 에디터도 2018 프로야구 포스트 시즌 도전에 참패한 경험이 있다. 이처럼 전국구 단위의 사람들이 도전하기 때문에 서버 빠르기가 매우 중요하다.


좌석 선택 이후에도 결제정보, 배송정보 등 입력 단계가 많으니 사전에 다른 티켓을 예매해보는 것도 피켓팅 대비에 좋은 방법이다.



‘공사장 아저씨, 우리 그만 봤으면 좋겠어요.’라는 말을 만들어 낸 전설의, 전설이 될 사이트. Y사에선 유명 아티스트들이 여럿 소속되어있는 S 엔터테인먼트의 티켓팅이 진행된다. 많은 사람들이 피켓팅에 참여하는데도 불구하고, 항상 약한 서버로 덕후들을 두렵게 한다. 앞서 말했듯, 날짜/시간 사전 선택도 불가하다. Y사 티켓팅에 참여하는 자는 마음 단단히 먹고 유리 서버를 견뎌낼 컴퓨터를 준비해야 한다.

 

PART 2. 덕후들의 한풀이 Interview 

 


인터뷰에 참여한 팬 분들 구분을 위해 좋아하는 가수와 경력을 명시했다.

 

엑소 6년: PC방! 티켓팅 신은 준비된 자에게만 찾아온다. 스마트폰을 이용하거나 집에서 하는 건 성의 제로. 

슈퍼주니어 14년: 어차피 티켓팅은 복불복이지만 마음의 안정을 얻을 곳은 PC방이다.

빅뱅 1년/하이라이트4년/엑소6년: PC방에서 스마트폰 동시 접속도 가능하다. 

대부분의 팬들이 안정적인 PC방을 추천하였다. 팬 한 분은(빅뱅6년/엑소5년) In사 티켓 어플을 이용할 경우,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이 잘 뚫린다고 말씀해주셨다.

 


샤이니11년/야구11년:티켓팅 1분 전 컴퓨터가 꺼졌을 때. 

하이라이트3년/위너2년: 보안 문자 틀려서 뒤로 갔던 경험. 지금 생각해도 내가 너무 바보 같고 슬프다. 

엑소 6년:  날짜 창이 안 뜸. –> 계속 시도해서 날짜 창이 떴는데, 좌석 창이 안 뜸. -> 결국 좌석 창이 떴지만 이선좌. -> 또 시도해서 자리 선택에 성공했지만, 결제 창에서 무통장 입금 은행 명이 안 뜸. 결론, 티켓팅 망함. 

사이트 별 예매 주의사항에서 말했듯, 다양한 원인으로 티켓팅 실패를 맛본 덕후들. 하지만, 다른 유형의 당황함도 있다고 한다.

슈퍼주니어 14년: 스탠딩 13번 잡았을 때 매우 당황함. 이게 된다고? 내가? 

더보이즈 1년: 잘못 클릭했는데 좋은 자리. (당황했지만 매우 기쁨.)

동방신기5년/JYJ7년/하이라이트2년/방탄1년: 내 가수 티켓팅은 아무리 시도해도 앞자리를 못 잡는데, 엑소 티켓팅 스탠딩 30번대 연석 4자리 성공했다. 그리고 엑소 팬 친구한테 고이 넘겨 줬다.

 


 

티켓팅 유형도 파악해보았다. 많은 덕후들은 티켓팅도 하지 않았는데, 이미 상상속에서 최애(가장 좋아하는 멤버)의 계를 탄다고 한다. 이 에디터도 마음만은 1열 1번에서 최애의 손잡았다.

 


동방신기5년/JYJ7년/하이라이트2년/방탄1년: 12월 31일에 하는 콘서트 가려고 밤샘했다. 옷 다섯 겹에 패딩까지 껴입고 방한 용품은 다 챙겨갔다. 하지만, 새벽에 눈이 왔고 아침엔 바람이 불었고 너무나 추웠다. 결국, 현장 판매로 표 구하고 화장실 가서 예쁜 원피스로 옷 갈아입고 당당히 입장했다.

위너2년: 취켓팅과의 전쟁! 버티는 자가 위너가 된다.

빅뱅1년/하이라이트4년/엑소6년: 서울 사는데 양도받으러 인천까지 갔다 왔다.

현장 판매를 통해 온라인 티켓팅 후 남은 표를 콘서트 현장에서 구입할 수 있다. 실제로 대부분의 팬들이 티켓팅 실패 후에 취켓팅, 현장판매, 양도 티켓 구하기 등 콘서트 당일날까지도 고생한다고 한다.

 


동방신기5년/JYJ7년/하이라이트2년/방탄1년: 제발 콘서트 가지 않을 거면 티켓팅하지 말자. 본인이 가지 않으면서 티켓 예매하고, 프리미엄으로 판매하면 3대가 벌 받을 것이다. 

빅뱅1년/하이라이트4년/엑소6년:덕질은 돈, 시간 그리고 체력이 필수다. 그 중에서 체력이 최고로 중요하니 평소에 체력을 길러 놓자! 

샤이니11년/야구11년 & 더보이즈1년: 좋자고 하는 덕질에 너무 힘 쏟지 말자. (어덕행덕: 어차피 덕질할 거 행복하게 덕질하자.)

하이라이트3년/위너2년 & 엑소6년 & 위너2년: 프리미엄 판매 절대 NO! 


티켓팅 용어엔 ‘플미’라는 말이 있다. 바로 프리미엄 판매의 줄임 말인데, 원가보다 높은 가격에 티켓을 판매하는 것을 의미한다. 프리미엄을 붙여서 티켓을 판매하는 것은 콘서트에 가고 싶은 마음이 간절한 덕후들을 힘들게 하는 행동이다. 꼭 자신이 정말 가고자 하는 콘서트 티켓만 예매하길 바란다.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