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채용 공식블로그

SK실트론, 'Wafer 사업의 Champion'
조금은 생소하게 느껴질 수도 있는 SK실트론. 알고 보면 굉장히 친숙한 기업이라는데? 우리가 일상 속에서 쉽게 접하고 있는 여러 전자기기에 들어있는 반도체, 그리고 이런 반도체에 필수적인 웨이퍼를 만드는 기업이 바로 SK실트론이다! 몰랐다면 이번 기회에 제대로 알아 보자.


 

SK Careers Editor 박세영

 

 #1. SK실트론에 대해 알아보자!

채용과 인사 관리를 담당하고 있는 24년차 경력의 오정택 부장님을 만나 SK실트론에 대해 자세하게 알아볼 수 있었다.

 

 

Q. SK실트론의 사업영역이 웨이퍼 사업이라고 알고 있는데, 자세하게 설명 부탁드립니다.
말씀하신 대로 저희 회사의 경우, 소재 산업을 하고 있습니다. 국내 유일하게 반도체의 기초인 웨이퍼를 만드는 회사입니다. 국내의 경우, SK하이닉스나 삼성전자 등의 고객사가 있고, 국외로는 크게 intel이나 SONY 등의 반도체 메이커들을 주 고객사로 하고 있습니다. 주로 300mm의 웨이퍼를 생산하는데 폴리시드 웨이퍼, 에피 웨이퍼를 만들고 있습니다.

 

Q. 소수 Major 웨이퍼 업체가 다수의 전방산업 업체에 웨이퍼를 공급하는 구조이며 말씀하신 것처럼 다양한 고객사가 있다고 알고 있는데, 사업규모나 시장에서의 영향력에 대해 알고 싶습니다.
300mm 웨이퍼 기준으로, 글로벌에서는 4위정도 하고 있는 회사입니다. 12%에서 15%정도 차지한다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월 80만장 정도 생산하고, 공급하고 있습니다. 한창 사업이 호황기였을 당시, 매출 1조를 달성하기도 했습니다. 소재 산업으로 매출 1조를 달성한다는 것 자체가 쉽지 않은 일이기 때문에 영향력은 적지 않다고 말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올해도 1조 가까이 매출을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SK실트론에서 만드는 웨이퍼>

 

Q. SK실트론의 과거 주요 업적에는 어떤 것이 있나요?
현재까지도, Ingot을 만들기 위해 필요한 Grower를 직접 생산해내는 회사는 국내에는 없기 때문에 회사 자체적으로 Grower와 Ingot을 만든다는 것 자체에 자부심을 느끼고 있습니다. 구미 1공장에서의 생산라인을 시작으로 현재는 구미 3공장까지 있는 상태이고, 미국이나 일본 등 반도체메이커들이 많은 해외에도 해외법인을 설립하면서 계속 성장해왔습니다.

 

Q. 현재 SK실트론은 어떠한 사업을 추진 중인지 현재의 상황에 대해 설명 부탁드립니다.
현재는 투자를 위한 준비단계를 밟고 있다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반도체의 영향을 많이 받게 되는데 현재 반도체 사업이 호황이라 SK실트론도 호황을 누리고 있습니다. 라인증설에 투자할 공사 등으로 구미 본사나 공장 쪽에 가시면 앞으로에 대한 기대감을 더 느낄 수 있습니다.

 

Q. SK실트론의 앞으로의 비전이나 목표는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결국은 회사를 계속 키우고 확대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기존에는 IT나 그린에너지 쪽에 포커싱해서 고객과 함께 파트너쉽을 가져왔는데 앞으로는 웨이퍼 사업을 성장, 발전시킬 예정입니다.

 

Q. SK실트론 사업장에 대한 설명 부탁드립니다.
SK실트론의 경우, 본사는 구미에 있습니다. 금융과 법무팀은 서울 사무소에 있고, 이를 제외한 모든 팀, 즉 영업이나 경영지원팀의 경우도 구미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반도체메이커들이 많은 미국, 일본에 해외법인이 있고, 중국과 대만에도 지사가 위치하고 있습니다. SK실트론에는 2500명의 인원이 있습니다. 사업장의 분위기는 굉장히 좋은 편입니다. 이직률이 대두되는 요즘, 저희 회사의 이직률은 한자리 숫자로 조직적으로 작지만 끈끈하다는 것을 대변해주는 것 같습니다.

 

Q. SK실트론을 지원하는 취업 준비생들에게 한마디 해주신다면?
취업 준비생들이 보통 취업시즌이 닥쳐야 관심을 가지기 마련인데, 미리 좀 더 회사에 관심을 가지고 정보를 알면 더 좋을 것 같습니다. 미리 준비해서 스펙보다는 나만의 노하우를 쌓아서, 나를 어필할 수 있는 경험을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이 듭니다. 마지막으로 내가 하고 싶은 것을 할 수 있는 회사를 선택하라는 말도 꼭 해주고 싶습니다.

 

 #2. SK실트론의 채용 일정
지금까지 SK실트론 사업에 대해 알았다면, 이번 하반기 공채에 SK실트론에서는 어떤 직무를 모집하고 있는지 알려주겠다! 9월 1일부터 9월 22일까지 공채 지원 기간임을 잊지 말고 참고하길 바란다.

 

 

 #3. SK실트론의 인재상
하반기 공채에 지원한다면 자기소개서와 면접에서 인재상을 녹여내는 것은 필수! SK실트론에서는 어떤 인재상을 원할까? 경영철학에 대한 확신을 바탕으로 패기를 실천하는 인재를 원하는 SK실트론!

 


 #4. SK실트론의 복지

 


지금까지 SK실트론에 대해 자세하게 알아볼 수 있었다. 인터뷰에 응해 주신 오정택 부장님께 감사드리며, SK실트론에 지원하고자 하는 취업준비생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었길 바랍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도체 8대 공정] 반도체? 이 정도는 알고 가야지 : (1) 웨이퍼 공정

반도체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반도체 8대 공정’이라는 말은 들어보셨겠죠? 반도체 8대 공정이란 반도체의 완성까지 거치는 수 많은 과정을 8개의 큰 공정으로 구분한 것을 말합니다. 그래서 오늘부터 본 에디터가 반도체 8대 공정에 대한 이야기를 알기 쉽게 설명해드리려고 하는데요! 그 첫 번째 이야기 바로 ‘웨이퍼 공정’입니다.


SK Careers Editor 이미진


 


1. 웨이퍼를 만드는 데 필요한 재료 : 실리콘

여러분, 혹시 반도체 집적회로(Semiconductor Intergrated Circuit)에 대해 아시나요? 반도체 집적회로란, 다양한 기능을 처리하고 저장하기 위해 많은 소자를 하나의 칩 안에 집적한 전자부품을 말합니다. 그리고 제가 오늘 설명할 ‘웨이퍼(Wafer)’란, 그 집적회로를 올리기 위한 기반이죠. 웨이퍼는 대부분 모래에서 추출한 규소, 바로 실리콘(Si)을 성장시켜 만든 단결정 기둥을 적당한 두께로 얇게 썬 원판을 의미합니다. 이 둘의 관계를 알기 쉽게 피자를 생각해보면, 피자 도우=웨이퍼, 토핑=집적회로가 되는 셈입니다.


전 세계 소프트 웨어 산업의 중심지가 된 미국 실리콘밸리의 경우 앞서 말했던 반도체 재료인 ‘실리콘’과 산타클라라 인근 ‘계곡(Valley)’를 따서 만들어진 지명이라고 합니다. 이제 ‘반도체 재료’하면 실리콘(Si)! 잊지 않을 수 있겠죠? 실리콘은 지구상에 아주 풍부할 뿐만 아니라, 독성이 없어서 환경적으로 우수하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초크랄스키법(출처: https://en.wikipedia.org/wiki/Czochralski_process#/media/File:Silicon_seed_crystal_puller_rod.jpg)


2. 웨이퍼 제조 공정


1) 잉곳(Ingot) 만들기

: 모래에서 추출한 실리콘을 반도체 재료로 사용하기 위해서는 순도를 높이는 정제 과정이 필요합니다. 고순도로 정제된 실리콘(Si) 용액을 주물에 넣어 회전시키면서 실리콘 기둥을 만듭니다. 이렇게 만들어진 실리콘 기둥을 잉곳(ingot)이라고 합니다. 이 잉곳은 실리콘 결정 성장기술인 초크랄스키(Czochralski)법 또는 플로팅존(Floating Zone)법 등을 이용하여 얻을 수 있습니다. 수 나노미터(nm)의 미세한 공정을 다루는 반도체용 잉곳은 실리콘 잉곳 중에서도 초고순도의 잉곳을 사용합니다.


2) 잉곳 절단하기(Wafer Slicing)

: 잉곳의 말단을 제거하고, 다이아몬드 톱을 이용하여 균일한 두께의 얇은 웨이퍼(Wafer)로 절단합니다. 잉곳의 지름이 웨이퍼의 크기를 결정하여 6, 8, 12인치 등의 웨이퍼가 됩니다. 이때, 사용할 수 있을 정도에서 얇게 절단할수록 제조비용이 절감되므로 점점 얇게 절단을 하는 추세이며, 지름 또한 넓을수록 많은 양의 반도체 칩을 제조할 수 있기 때문에 지름의 크기는 점점 커지는 추세입니다.


3) 웨이퍼 표면 연마하기(Lapping, Polishing)

1), 2) 과정을 통해 만들어진 웨이퍼는 표면이 아주 거칠고 울퉁불퉁한 흠결이 많기 때문에 실제 반도체 공정에 이용하기 힘듭니다. 따라서 표면을 연마하여 매끄럽게 만들어주어야 하는데요. 연마액과 연마 장비를 통해 웨이퍼 표면을 매끄럽게 갈아냅니다.




 

3. 반도체 웨이퍼 명칭

: 아직 가공되기 전의 웨이퍼에 여러 단계의 물리적, 화학적 가공을 거쳐 표면에 IC를 형성시키게 됩니다. 이렇게 IC칩까지 완성된 웨이퍼의 각각의 명칭을 설명해드리겠습니다.


1) 웨이퍼(Wafer)

: 반도체 집적회로를 만드는 데 사용하는 주요 재료로, 주로 실리콘, 갈륨, 아세나이드 등을 성장시켜 얻은 단결정 기둥을 적당한 지름으로 얇게 썬 얇은 원판 모양의 판을 말합니다.


2) 스크라이브 라인(Scribe Line)

: 칩 사이의 경계로, 아무 전자회로가 없는 부분이며, 웨이퍼를 개개의 칩으로 나누기 위한 분리 선을 말합니다. 다이아몬드 톱으로 잘라낼 수 있는 폭을 말하는 것이지요.


3) 플랫존(Flat Zone)

: 둥근 웨이퍼의 구조를 판별하기 위해 만든 평평한 부분을 말하며, 플랫존은 웨이퍼 가공 시에 기준 선이 됩니다. 이 플랫존을 기준으로 웨이퍼의 수직, 수평을 판단하게 되는 것이죠.


4) 다이(Die)

: 둥근 웨이퍼 위에 작은 사각형들이 밀집되어 있는데, 이 사각형 하나하나가 전자 회로가 집적되어있는 IC칩입니다. 이것을 다이라고 합니다.


오늘은 반도체 8대 공정 중 가장 기초가 되는 웨이퍼 공정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이제 웨이퍼가 무엇인지, 어떤 재료로 만들어지는지, 어떻게 만들어지는지 조금이나마 아시겠죠? 앞으로 남은 7개의 공정도 알기 쉽게 설명해드리겠습니다. 기대해주세요! 그럼 안녕~ :->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재료(공정) 2017.07.20 18:1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좋은 글 감사합니다!!
    면접 대비 용으로 기본적인 지식 GOOD!!

  2. to electronic 2017.07.26 15:3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진짜 좋은글 감사합니다.다음 공정 소개글도 기다려집니다.감사합니다ㅎㅎ

  3. 응?응! 2017.08.04 17:2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하이닉스 자체적으로 웨이퍼와 산화 공정을 하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