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채용 공식블로그

슬퍼하지 마 NO NO NO! 문과도 지원 가능한 SK(주) C&C

IT 회사니깐 이과 계열만 지원한다는 생각은 NO! SK(주) C&C는 문과, 이과 상관없이 모든 계열이 지원할 수 있는 회사라는데요? 그게 사실인지 지금 바로 확인시켜드리겠습니다.


SK Careers Editor 박진형


 


■ 현직자 Interview



Q1. 안녕하세요. 간단한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회계학과를 졸업하고 2016년에 입사하여 올해 3년 차 들어섰습니다. 현재 Big Data Architect Unit 에서 근무하고 있는 김영주 선임입니다. 


Q2. 해당 직무에서 어떤 업무를 담당하고 계시나요?

Big Data를 활용한 데이터 분석이 주 업무입니다. CRM, 공정 Optimization 등의 분야에서 효과적인 분석모델을 설계하여, 고객들이 효율적인 의사결정을 할 수 있도록 돕는 역할입니다.


Q3. SK(주) C&C에 지원하게 된 계기가 있으신가요?

제가 컴퓨터나 IT 계열에 관심을 가졌던 이유가 2가지가 있습니다. 첫 번째로, 제가 어렸을 때 스타크래프트라는 게임을 좋아했습니다. 제가 게임을 직접 플레이하는 것도 좋아했지만 게임 맵을 직접 개발하고 관리하는 것을 더 좋아했던 것 같습니다. 맵을 개발하다 보니 자연스럽게 컴퓨터와 IT 계열에 조금씩 빠져들었던 것 같습니다.


두 번째로, 제가 했던 경험들 때문입니다. 저는 엑셀 프로그램을 좋아하는데 엑셀을 보면 VBA(Visual Basic for application)라고 해서 프로그래밍 적으로 여러 가지 작성을 할 수 있게끔 되어있습니다. 기존에 있던 것을 사용하는 것보다 조금 더 자동화를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많아서 조금씩 건드리다 보니 프로그래밍 쪽에 푹 빠지게 된 것 같습니다. 그리고 안드로이드 앱, 잠금 화면 앱 개발 등의 활동도 한몫한 것 같습니다.


그렇다 보니, 2010년에는 XDA Developers 포럼(인터넷 개발자 사이트)에 참여하여 앱 개발 번역업무, 간단한 코드 수정 등을 참여하게 되었고, 이런 활동들에 흥미를 느끼다 보니 자연스럽게 IT 계열 회사를 찾게 되었고 현재 SK(주) C&C에서 근무하고 있습니다.


Q4. 대학교 때 해당 직무에 도움이 된 활동이 있나요?

회계 법인에서 인턴생활을 하며 금융거래 조회서를 받아 엑셀로 정리하는 업무를 맡은 적이 있습니다. 엑셀 작업을 하면서 너무 비효율적으로 작업이 진행되는 것 같아 이러한 부분들을 자동화 처리되게끔 만들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어느 날 일을 하다가 문득, 문서도 엑셀 시트에 데이터만 넣으면 문서가 자동적으로 만들어져서 출력될 수 있게끔 하는 기능이 있으면 편하겠다고 생각이 들었고 매크로를 이것저것 만들어 보며 프로그래밍에 대한 감을 익힐 수 있었습니다. 


Q5. SK(주) C&C에 지원하는 것을 고민하는 문과계열 학생들에게 한마디!

조금 진부할 수 있지만 한 단어로 표현하면 저는 노력이라고 생각합니다. 제가 프로그래밍을 하는 관점에서 봤을 때는 집요함, 분석력, 문제를 발견할 수 있는 통찰력 등과 같은 소양이 중점적인 요소이고 기술을 배우거나 흡수하는 능력은 그다음 레벨이라고 생각합니다. 프로그래밍이라는 것이 배웠더라도 그 기술이 무로 돌아가고 새로운 기술이 나올 수도 있잖아요. 그런 배움에 대한 열린 마인드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또, 이과 계열 학생들이 4년 먼저 배웠다고 해서 겁을 먹지 않아도 될 거 같다고 생각해요! 물론 베이스는 다르지만 위의 소양들을 발전시킨다면 충분히 따라가는데 문제가 없을 거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문과계열 학생들이 잘할 수 있는 부분인 언어 전달력! 회사에서 일을 하게 되면 더 낫게 성능을 개선하는 부분도 중요하지만 협업을 하면서 소통을 해야 할 일이 많은데 그런 소통에서 강점을 발휘할 수 있을 거라 생각합니다.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슬퍼하지 마 NO NO NO! 문과도 지원 가능한 SK(주) C&C

IT 회사니깐 이과 계열만 지원한다는 생각은 NO! SK(주) C&C는 문과, 이과 상관없이 모든 계열이 지원할 수 있는 회사라는데요? 그게 사실인지 지금 바로 확인시켜드리겠습니다.


SK Careers Editor 박진형


 



Q1. 안녕하세요. 간단한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HRD(human resources development) 팀에서 근무하고 있는 유가연 선임입니다. 만나서 반갑습니다. 2016년에 입사하여 현재 3년 차 SK(주) C&C에서 일하고 있습니다. 


Q2. 해당 직무에서 어떤 업무를 담당하고 계시나요?

3년 동안 일하면서 주 업무가 조금씩 바뀌었는데요, 처음에 입사했을 때는 회사에서 구성원들의 역량을 개발시키기 위한 제도들을 기획하는 팀에서 기본적인 리서치, 서포트 역할을 하였습니다. 2년 차부터는 주로 실제 기획했던 것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올해 역량기획팀에서 하는 업무는 크게 산학협력, TLB(Tech Leading Board) 제도 운영, TCL(자기주도 연구개발 제도) 운영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산학협력은 회사의 역량을 향상시키기 위해 내부의 역량이 부족한 부분을 대학교와 같이 협력을 해서 대학교의 역량을 내재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일입니다. TLB 제도는 사내에서 관리하는 기술 전문가분들을 지칭하는 표현입니다. 우수한 기술역량을 지닌 분들이 사내 다른 구성원들에게 역량을 전파하고, 내부 역량 향상을 위한 다양한 제도 수립 시 자문을 해주시는 등, 활동을 하시는 데 필요한 것들을 적절히 지원하고 요청드리는 역할을 맡고 있습니다. 


또, 자신이 하고 싶은 주제가 있다면 누구든지 주제를 기획하여 사람들을 직접 모으고 연구개발 활동을 진행할 수 있는 자기주도 연구개발 제도(TCL)가 있습니다. 이런 활동을 할 때 회사에서 필요한 장소 및 비용 등 여러 가지를 지원해주는데 이러한 것을 관리하는 것도 제 업무입니다.


Q3. SK(주) C&C에 지원하게 된 계기가 있으신가요?

제가 입사하기 전에 IT 회사들이 기업문화가 좋다는 인식이 있었고 그중에서도 SK그룹이 기업문화가 좋은 걸로 이미지가 있어서, SK에서 IT 분야 회사라서, 기업문화가 더 좋겠지?라는 생각으로 지원했던 거 같아요. 그리고 가장 중요한 이유인데, 제가 마침 HRD 직무 쪽으로 지원하려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SK(주) C&C가 기존 SI 사업에서 Big Data, AI 등, NEW ICT 분야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던 상황이었습니다. 


그렇다면 기존의 내부 구성원들의 역량을 NEW ICT 분야에서 향상시키는 역할이 이 회사에 필요하지 않을까?라는 생각을 했고, 제가 하고 싶은 직무인 HRD가 SK(주) C&C에 굉장히 중요하고 필요한 시기라면 내가 들어가서 할 수 있는 일이 많겠다 해서 지원을 하게 되었습니다.


Q4. 대학시절, 무엇을 전공하셨나요?

역사학과 재학하였고 교직이수를 통해 교육학 쪽으로도 같이 공부하였습니다. 


Q5. 대학교 때 해당 직무에 도움이 된 활동이 있나요?

제가 활동한 것 중에 직무에 도움이 된 활동을 뽑자면 4가지 정도라고 할 수 있을 거 같습니다. 첫 번째로는 교육컨설팅 하는 회사에서 인턴을 했었습니다. 인턴을 하면서 교육 운영하고, 기획하고, 제안서 쓰는 일을 서포트하면서 교육을 기획하고 실제 운영까지 진행하기 위한 단계들과 그에 따라 필요한 것들을 배울 기회가 있었습니다. 그러다 보니 SK(주) C&C에서 빠르게 적응할 수 있었습니다.


두 번째로는 교직이수를 하면서 교육학의 기본적인 이론을 배웠고, 교생실습을 통해 많은 사람들 앞에서 스스로의 교육(수업) 내용을 짜보고 실행해 볼 기회가 있었습니다. 세 번째로는 문화유산해설 봉사활동입니다. 대학교 때 사람들 앞에서 무엇인가를 설명할 기회가 많지는 않잖아요. 저는 이 활동을 하면서 많은 사람들 앞에서 종로에 대해 설명하고 이야기를 할 수 있는 기회가 있었습니다. 지금에서야 생각해보면 이런 세 가지 활동이 제가 HRD 직무에 올 수 있는데 큰 도움이 되었던 거 같아요. 


면접에서 내가 많은 사람들 앞에서 이야기하는 경험을 해봤다고 어필을 할 수 있기도 하고 제가 HRD쪽으로 지원하기는 했지만 크게 보면 인사 직무에 속하거든요. 인사업무를 하다 보면 주로 매일매일 새로운 사람들을 대상으로 업무가 진행됩니다. 제가 누군지 모르는 사람하고 컨텍을하고 이야기를 하는 것이 쉽지는 않은데요, 이러한 활동들이 많이 도움이 되어 잘 적응한 것 같습니다.


Q6. SK(주) C&C에 지원하는 것을 고민하는 문과계열 학생들에게 한마디!

문과여서 내가 불리하지 않을까? 이렇게 생각하는 것이 아니라 본인이 하고 싶은 일이 뭔지 분명하게 정하고, 그 일을 위해 필요한 역량/스킬들이 뭔지, 그걸 내가 가지고 있다는 걸 증명하려면 어떻게 설득을 해야 할지 생각해보는 게 제일 필요한 것 같습니다. 자기가 했던 경험들을 잘 근거로 들어서, ‘제가 이런 이런 경험이 있으니 이러한 일을 잘 할 수 있다’ 같이 논리적으로 잘 어필을 한다면 좋은 결과 있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두려워하지 말고 도전해보세요!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8.08.30 16:16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SK E&S, 문송하지 않아도 될, 문과 지원 가능 직무 파헤치기!
SK E&S 내 직무 하면 떠오르는 가장 큰 이미지, 이공계. 그래서 E&S를 관심 있게 지켜보지 못했던 문과, 인문계열 친구들은 섣불리 ‘저 곳은 내 길이 아니야~’라고 생각이 많이 들었을 것이다. 과연, SK E&S엔 우리들 생각과 같이 이공계 직무만 존재할까? 실상은 그렇지 않다는데, ‘문송’하지 않아도 될 SK E&S의 직무를 알아보자!

 

SK Careers Editor 채소희


 

 

 당신이 궁금한 E&S 문과 직무파트!

E&S는 SK의 대표 에너지 회사로 LNG, 전력, 집단에너지, 신재생에너지에 이어 해외 에너지 사업까지 영역을 확장하여 수행하고 있는 국내 1위 도시가스 서비스 기업이다. E&S가 국내 1위 도시가스 서비스 기업이 되기 까지, 열심히 부스터를 달아준 이들이 있었으니! 전투에 나설 태세를 꾀하여 성공으로 이끈 이들! 그들은 바로 문과직무이다. 절대로 없어서는 안 될 그들! E&S 속 숨은 진주, 문과 직무파트를 알아보자!

 


 

 SK E&S의 인문계 지원 가능 직무 PART? 
 

 

경영지원 – HR (상경계열, 인문계), 기획 (상경계열), 구매 (전공무관), compliance (인문.사회계열), 법무 (법학전공자), CR, PR (인문계열)
도시가스사업 – 도시가스사업(공학 및 상경계열)
전력사업 – 전력사업기획 (공학 및 상경계열), 전력사업개발 (공학 및 상경계열),
LNG사업 - LNG사업기획/개발 (상경 및 공학계열), UpStream (공학 및 상경계열),
LNG Marketing (상경 및 인문계)
G&R사업 - Global사업개발(상경 및 이공계), Renewables사업 (상경 및 공학계열)
참고사이트 : SK Careers – SK E&S 직무 상세설명 페이지 (http://www.skcareers.com/CONTENT/KOREAN/HR/HRM2002.aspx?p=ES)

 

 사실인지 궁금해요!



 

실제로 E&S에서 근무하는 인문계 전공자들이 있는지 채용담당자에게 간단한 인터뷰를 요청해보았다.

Q1. 실제 E&S에 인문계 친구들이 지원을 많이 하나요? 이공계와 인문계 지원률이 어떻게 되는지?
꽤 많이 지원을 합니다. 실제로 지원자들 비율로도 이공계, 인문계 차이가 많지 않습니다.

Q2. 그렇다면, 현장에서 직접 근무를 하고 계신 인문계 전공자들도 많은지?
 저도 인문 전공이였고, 옆에 함께 앉아 있는 사원도 인문 전공이었듯, 실제로도 많은 인문계 전공자들이 근무를 하고 있으며, 경영, 경제 등의 전공자들도 많고, 문, 이과가 아닌 다른 전공자들도 실제로 근무를 하고 있습니다.


Q3. 어떠한 분야에 인문계 전공자 친구들이 많은 지원을 하고 있나요?
경영지원에 많은 인문계 전공자 친구들이 지원을 하고 있으며, 실제로도 근무를 하시는 분들도 많습니다. 손익관리, 경제성 평가 등 이름은 공대스럽(?)더라도 상경계열의 전공생들이 업무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이처럼, SK E&S는 이공계 뿐만 아니라 인문계 직무파트도 존재하고 있었다는 사실! 심지어 E&S에서 활발한 활약 중인 인문계 직무파트! 우연히, 혹은 E&S에 대한 관심으로 이 글을 보고 있는 인문계 당신! 무궁무진한 미래성장가능성을 지닌 에너지의 중심 E&S 채용에 도전해보아라!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