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채용 공식블로그

나의 피부를 위해 살펴보는 화장품 성분들

초등학생부터 50대까지 화장을 하는 요즘 시대에! 화장품 성분에 대해 전혀 신경을 쓰지 않는다면 당신의 피부에는 적신호가 뜰 것이다. 평생 쓸 화장품 뭐가 들었는지 내 피부에 뭐가 좋고 나쁜지는 알고 써야 하지 않겠나? 성분을 알고 있으면 자신의 피부가 뒤집혔을 때 원인 파악도 쉽다. 피부 점막을 약하게 만들고 뾰루지를 유발하는 성분들을 피해 건강한 피부를 유지해보자. 


SK Careers Editor 이경민



 나의 피부의 BAN시켜라!




파라벤: 화장품 성분 중 논란이 많이 되는 대상, 주로 방부제로 쓰인다. 활성산소를 발생시켜 주름의 원인이 되고 접촉성 피부염 등을 일으킬 수 있다.


옥시벤존: 색조 화장품이나 선크림에 벤조페논-3로 사용된다. 알레르기를 유발하는 성분이다.

미네랄 오일: 미네랄 오일은 보습제에 많이 사용되는데 평이 엇갈리는 편이다. 깨끗하게 정제된 미네랄 오일은 효과가 좋지만, 아닌 경우에는 모공을 막아 트러블을 유발하고 피부를 건조하게 만든다.


인공향료: 많은 화장품에서 사용되었지만 요새 성분을 보는 트랜드가 유행하면서 조금은 줄어들었다. 향료는 뾰루지와 알레르기를 유발한다. 


디메치콘: 발림성을 좋게 만들기 위해 넣는 실리콘 성분이다. 발림성이 너무 좋다면 의심해봐야 한다. 실리콘 입자가 모공을 막아 트러블을 유발한다. 


설페이트: 계면활성제로 거의 모든 샴푸에 들어간다. 자극이 높고 피부 침투가 쉬워 깨끗이 잘 씻어줘야 한다. 요즘은 설페이트가 없는 샴푸와 트리트먼트도 많이 나오고 있다.


아보벤존: 선크림에 많이 쓰이는 성분이다. 햇빛과 만나면 활성산소가 만들어져 피부 노화를 유발할 수 있다. 

 

페녹시에탄올: 파라벤과 같은 방부제 성분이다. 체내에 흡수되면 마취 작용까지 일어나서 대부분의 화장품에는 1% 미만만 쓰이게 되어있다.


피이지(PEG): 유독물질로 만든 화합물로 여러가지 논란이 많은 성분이다. 발암 성분이고 피부에 자극을 주는 성분이다. 좋은 발림성을 위해 PEG를 많이 넣는다.

 

BHT/BHA: 산화방지제 역할을 한다. 보통 어패류에 많이 쓰이는데 화장품은 합성원료에 이 성분이 많이 들어간다. DNA 이상이나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킬 수 있다.


프로필렌글라이콜: 천연에서 얻어지는 프로필렌글라이콜은 좋지만, 화학적으로 만들어진 것은 습진과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킬 수 있다.


이외에도 포름알데히드, 라놀린, 소듐라우릴설페이트, 파라아미노벤조산, 살리실산, 트리에탄올아민 등이 있다. 이 성분들이 많이 들어간 화장품은 피하도록 하자. 당장은 내 피부에 아무런 영향을 안 주는 것처럼 보일 수 있지만, 몇십 년을 사용한다면 분명 악영향을 줄 것이다.


 내 피부로 드루와! 

미백, 보습, 흉터 회복 등을 광고하는 화장품들을 많이 보았을 것이다. 그렇지만 그런 화장품에 실제 그런 효과를 주는 성분이 아주 조금 들어 있다면? 분명 그건 효과가 없을 것이다. 그러니 사기 전에 성분들을 체크해라. 나의 피부에 좋은 성분들을 쏙! 쏙! 골라내라.



보습 성분

히알루론산: 피부 수분 보존력이 매우 높다. 피부에 자극도 거의 없는 편이라 병원에서도 많이 사용한다고 한다.

 

리세린: 글리세린도 수분 유지력과 보존력이 뛰어나 넓은 범위의 화장품에 사용된다. 

 

부틸렌글라이콜: 사탕수수를 발효하여 만든 보습 기능 성분이다. 수분을 끌어당기는 기능이 있고 화장품의 구성 성분을 용해시킨다. 향료를 대신해서 사용되기도 한다. 

 

세라마이드: 피부에 보호막을 형성하여 수분이 날아가는 것을 막아준다. 피부 장벽을 강화해 히알루론산이나 글리세린보다 장기적인 보습을 해준다. 겨울에 사용하는 수분크림에 이 성분이 많으면 좋다.

그 외에 보습 성분으로는 스쿠알렌, 프로판디올이 있다.


미백 성분

나이아신마이드: 멜라닌 색소를 억제해 피부 미백과 수분 보습을 도와준다.

 

알부틴: 식약처에서 인정한 성분이다. 색소가 변환하는 것을 막아주어 효과가 좋은 미백성분 중 대표적인 성분이다. 


피부재생 성분

마데카소사이드(센텔라아시아티카): 병풀이라고 알려진 센텔라 아시사티카라는 식물에 추출한 성분이다. 피부 손상 재생에 효과적이고 안전성이 높다. 환절기에 보습에도 효과가 좋다.

 

해파린나트륨: 밀싹, 사탕무 등에 존재하는 헤테로사이클릭 유기화합물이다. 피부 컨디셔닝제, 피부보호제, 유연제로 사용된다. 피부 보습 기능을 향상시켜 피부를 진정, 보호해주고 트고 거칠어진 피부를 개선하는 데 도움을 준다. 미세먼지, 화장품의 잦은 사용으로 더마코스메틱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이 더마코스메틱에서 중요하게 봐야 할 부분은 피부 재생 성분이 들어있기는 한데 얼마만큼 들어있냐는 것이다. 이런 화장품을 고를 때는 이 성분들이 얼마만큼 들었는지를 확인하고 구매하길 바란다!


주름 개선 성분 

아데노신: 식약처에서 인증한 대표적인 노화 방지 성분으로 피부 세포의 기능을 활성화하여 주름을 개선해준다. 0.04% 이상 함유될 경우 효과가 있다. 항염 기능도 가지고 있어 여드름이나 상처에도 좋고 빛과 열에도 강하다.

 

레티놀: 주름 개선, 탄력, 미백과 항산화에 모두 효과가 있다. 아데노신과 달리 빛에 약해 보통은 나이트닝 크림에 들어있다. 


화장품 성분은 모든 화장품에 표기하게 되어 있다. 전 성분은 박스 케이스나 화장품 표면에 적혀 있는데 함유율이 높을수록 앞에서부터 표기되어 있다. 그러니 화장품을 살 때 안 좋은 성분이 앞부터 6번째 순서 안에 적혀 있다면 피하는 게 좋다. 피부가 초민감성에 예민하다면 안 좋은 성분들이 없고 천연오일이 앞쪽에 들어가지 않은 화장품들을 쓰는 것을 추천한다. 


#에디터's PICK


<에디터의 추천품>


더 자세한 정보와 화장품 성분을 알고 싶다면 에디터가 자주 보는 유튜버 중 ‘디렉터 파이’를 추천한다! 에디터가 화장품을 고를 때 항상 참고하는 유튜버다. 그럼 모두 60세까지 건강한 피부를 유지하기를 바라며!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